HOTEL DEL LUNA & SHEEP SHEEP

드라마 호텔델루나 속 장만월과 구찬성을 유어퍼포스의 꿈꾸는 양 쉽쉽이로 유쾌하게 재해석 해보았습니다.
"웰컴 투 호텔델루나"라는 환영인사와 상반되게 팔짱을 끼고 귀신들과 서있는 두 캐릭터의 모습이 어딘지 모르게 웃음을 자아냅니다.


  • 댓글
    쓰기

신고하기

※ 허위신고 시 신고자의 계정은 CP 보유량에 관계없이 이용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.

신고 내용

신고하기

※ 허위신고 시 신고자의 계정은 CP 보유량에 관계없이 이용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.

신고 종류 :

  • 부적절한 콘텐츠 신고 (음란물,특정 인물 괴롭힘,편파적 발언 및 상징, 심한 혐오 및 폭력성 등)
  • 저작권 관련 신고 (타인의 저작물 등록, 사칭 및 도용, 허락 없이 진행된 타인 저작물의 변형 등)

신고 내용

관련 파일 첨부 (스크린샷이나 증거자료 등을 압축하여 첨부해주세요.)